제이와이드컴퍼니 - J,WIDE-COMPANY

엔터테인먼트 회사,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동 위치, 소속 배우, 오디션 정보, 보도자료 등 제공., 제이와이드컴퍼니

오디션
지원서

제이와이드컴퍼니 - J,WIDE-COMPANY

NEWS

[#천호진] '더 로드' 천호진→강성민, 지진희가 지목한 용의자들…진범 밝힐까
2021.08.31

지진희의 추리 일지를 통해 ‘더 로드 : 1의 비극’ 사건을 돌아봤다.

tvN 수목드라마 ‘더 로드 : 1의 비극’(이하 '더 로드')은 대한민국을 흔들 거대한 정경유착 보도를 앞둔 앵커 백수현(지진희 분)이 유괴사건과 연이은 죽음에 대한 진실을 뒤쫓고 있는 드라마다.

사건은 상위 1%만이 거주하는 ‘로얄 더 힐’ 자선기금회가 열린 날 벌어졌다. 백수현은 유괴 당한 아들 백연우(김민준)를 찾기 위해 돈을 갖고 거래장소로 향하던 중 함정으로 설치된 로프에 걸려 넘어지면서 정신을 잃었고, 그가 깨어난 후에는 아들이 아닌 차서영(김혜은)의 아들 최준영(남기원 분)이 유괴돼 사망했음을 알았다.

그리고 백수현이 서기태(천호진)와 손을 잡고 배신할 가능성을 의심해 협박해온 윤동필(이종혁) 역시 범인임을 자백하는 유서와 함께 사망한 채 발견, 백수현은 이를 조작으로 여기며 추적을 시작했다.


#추리일지 01_‘로얄 더 힐’에 있던 모두가 의심스럽다.

백연우는 서기태의 집에 무사히 살아 있었고 이를 안 백수현은 서기태를 사건의 배후로 의심했다. 자신과 대척점에 선 서기태는 누구보다 원본이 절실한 비리의 온상이자 손자의 목숨이 위험한 상황에도 태연자약하게 거래를 제안했기 때문.

그날 마약 파티를 벌이고 최준영을 쫓아간 서정욱(조성준), 최세라(이서) 역시 용의 선상에 올렸고, 최준영의 사망 원인이 낙상 혹은 교통사고라는 뜻밖의 부검 결과를 확인했다. 보도국 국장 권여진(백지원) 또한 원본을 찾기 위해 ‘로얄 더 힐’에 있었음을 알고 사건이 복잡하게 연결됐음을 짐작했다.

#추리일지 02_같은 날, 사건이 두 개.

모두가 찾는 원본은 바로 최세라의 손에 있었다. 그녀가 숨긴 원본을 가져온 백수현은 서정욱이 용의자로 검거되자 불안해진 최세라가 원본을 빌미로 서기태에게 사건에서 자신을 빼달라 제안했으리라 여겼다.

무엇보다 그녀에게는 윤동필을 죽일 동기가 없던 터, 이는 원본이 간절했던 황태섭(김뢰하)이 벌인 일이라 추리해 이날 일어난 두 사건이 어떻게 얽혔을지 궁금케 만들었다.


#추리일지 03_유일한 목격자 박성환.

최세라, 황태섭에 주목하던 가운데 사건 당일 백수현을 미행하다 교통사고를 당했던 기자 박성환(조달환)이 추측한 진범의 정체가 드러났다. 교통사고를 낸 사람이 바로 오장호(강성민)였고 그의 옆엔 시각장애인 여자친구 이미도(손여은)도 있던 것.

이에 백수현은 그가 과거에 내팽개쳤던 친아들 백연우를 다시 뺏기 위해 제 아내 서은수(윤세아)에게 의도적으로 접근했고 유괴사건까지 벌였다 추리했다.

이렇듯 백수현은 ‘로얄 더 힐’에 씌워진 장막을 걷으며 이들이 숨긴 비밀과 진실을 파헤치고 있다. 그는 결정적인 단서와 함께 오장호를 범인으로 지목했지만, 갑자기 황태섭의 수행비서가 사라졌던 최준영의 구두 한쪽을 들고 경찰서에 와 황태섭을 향한 의심에 힘을 더하는 바, 과연 이 미궁 같은 길의 끝에 어떤 진실이 있을지 한층 궁금해지고 있다.

한편, ‘더 로드 : 1의 비극’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